• 자료마당
  • 문서자료실
제 목 쇼핑아울렛철회도민대책위> 허위자료 관련 성명서
글쓴이 사무처장
파일

작성일 2003-10-02 19:47:09

"쇼핑아울렛 사업 관련 허위자료를 작성·배포하여
도민을 기만하고 사기행위를 한 개발센터는 즉각 사과하고 사업을 철회하라!"

  지난 8월21일 제주국제자유도시 개발센터가 쇼핑아울렛 사업 추진에 맞춰 개최한 도민설명회시 배포한 자료가 허위자료이며, 제주도민을 상대로 사기 행위를 했음이 명백히 드러났다.

  10월2일, 제주도를 상대로 한 국정감사 과정에서 박종희 국회의원은 "개발센터는 2003년 8월에 공개한 사업 설명자료 19쪽에서 한국관광공사가 조사한 실태조사를 인용, 중국과 홍콩인들의 93.5% ~ 92.7%가 쇼핑목적으로 한국관광을 하고 있는 것으로 인용"하고 있으나 "확인결과 이 조사자료는 「2002 외래관광 실태조사」의 일부로 외국관광객들에게 한국 방문중의 활동을 표시한 설문결과로 개발센터가 사업설명회를 개최하면서 "방문목적"과는 전혀 다른 내용을 허위인용"했다고 지적하고 있다.

  또한 "수치도 원고를 왜곡해 80%대를 90%로 과장, 당초의 조사목적이나 결과조차 아전인수식으로 인용한 부실자료"라는 지적과 함께 허위근거를 대면서 사업설명회 개최시 허위·과장 광고나 다름없는 허위자료를 인용한 것은 분명 잘못된 일이라고 질책하였다.

  그동안 우리는 개발센터의 관광쇼핑아울렛 사업(안)이 매우 부실하며 허위로 조작되었다는 의혹을 꾸준히 제기해 왔었다. 그럼에도 개발센터와 제주도는 허위자료 사실을 부인하면서 사업의 당위성만을 강조해 추진하였다.

  이번 국정감사에서 드러났듯이 개발센터와 제주도가 도민을 기만하고 사기 행위를 한 것이 분명하므로 이러한 개발센터와 제주도의 횡포에 맞서 다음과 같이 주장하며 쇼핑아울렛 사업이 철회될 때까지 끝까지 싸워나갈 것을 밝히는 바이다.

1. 개발센터는 도민을 상대로 한 모든 사기행위를 공개사과하고 쇼핑아울렛 사업을 즉각 철회하라.

2. 제주도지사는 쇼핑아울렛 사업의 부당성에 책임지고 전면백지화 시켜라.


2003년 10월 2일

쇼핑아울렛 철회를 위한 도민대책위원회


목 록